본문 바로가기

카테고리 없음

서예지 과거 사진 성형 논란(+사진)

서예지 씨 과거 사진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. 



서 씨는 최근 첫 방송된 tvN '사이코지만 괜찮아'에서 

반사회적 인격 장애를 가진 

인기 아동문학 작가 고문영 역을 맡았다. 



그는 화려한 비주얼에 빈틈없는 연기력으로 

'서예지의 재발견'이라는 호평을 받았다. 

이에 남자 주인공 문강태 역을 맡은 김수현 씨 못지않은 뜨거운 관심이 쏟아졌다.



서 씨 학창 시절 사진은 이미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확산된 바 있다. 

풋풋하고 수수했던 이목구비는 

성인에 가까워질수록 완성형에 가까워졌다. 



어릴 적 '닮은꼴 연예인'으로 

방송인 함소원 씨가 

언급되기도 했다. 



지금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에 

누리꾼 사이에서는 

'성형 의혹'이 일기도 했다. 



누리꾼들은 "성형은 아니지 않나?", 

"쌍수만 한 듯", "전혀 다른 사람인데" 등 

엇갈린 의견을 내놨다. 



서 씨는 '성형설'과 관련해 

지금껏 아무런 입장도 내놓지 않았다.

너무 다르다..